상단여백
HOME 아파트 모범단지
향초피우던 아파트서 화재…1명 사망

전국아파트신문 염지은기자= 반려동물의 냄새를 없애기 위해 향초를 피우던 아파트에서 불이 나 10대 아들이 숨지는 사건이 발생했다. 

6일 새벽 2시 30분께 광주광역시 북구 운암동의 한 아파트 6층 정모(42) 씨의 집에서 불이 나 정씨의 고등학생 아들(18)이 욕실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정 씨도 온몸에 3도 화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위독한 상태다. 불은 아파트 148.5㎡를 태우고 30여 분만에 진화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 씨의 가족이 키우던 동물들의 냄새를 없애기 위해 평소 거실에서 자주 향초를 피웠다고 진술함에 따라 향초로 인해 불이 났을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화재 현장에서는 정 씨의 가족이 키우던 개 1마리와 고양이 2마리의 사체도 함께 발견됐다.

염지은 기자  senajy7@naver.com

<저작권자 © 전국아파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염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