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아파트 커뮤니티
금천구, 아파트내 '인사하기' 캠페인

 

전국아파트신문 염지은기자= 서울시 금천구(구청장 차성수)는 살기 좋은 공동주택 문화 조성을 위해 관내 공동주택 78개 단지에 3000장에 달하는 포스터, 스티커, 부채 등을 배포했다고 25일 밝혔다.

홍보문에는 '만나면 서로 인사하기', '건물 내 금연', '시설물 아끼기', '맑고 깨끗한 아파트 만들기' 등의 문구가 새겨져 있다. 이 문구는 그 동안 공동주택 내 분쟁사례 및 민원 등 입주민 간 요구사항을 종합해 선정했다.

포스터와 스티커 등은 공동주택 게시판이나 승강기에 부착해 주민들의 의식전환에 기여하게 된다.

구는 2011년부터 현재까지 입주민 간 소통·화합할 수 있도록 공동체 활성화 사업을 통해 꾸준히 이웃 맺기를 지원하고 있다. 또 아파트관리 실태조사 등을 실시해 투명한 아파트 만들기를 위한 지도·감독을 병행하고 있다. 연립주택을 포함한 금천구 공동주택 비율은 현재 80%에 육박한다.

이덕기 주택과장은 “살기 좋은 아파트 만들기를 위해 입주민과 공유하고 싶은 홍보문을 제작했다”며 “아파트 마다 붙은 홍보문을 통해 이웃과 아파트 살림에 대한 애정과 관심을 깨우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염지은 기자  senajy7@naver.com

<저작권자 © 전국아파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염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