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아파트 커뮤니티
인천시, 미니태양광 보급 예산 대폭 확대접속반·인버터 화재 발생 우려, 베란다 설치시 설치검사 필요
공동주택에 설치한 미니태양광 모습.(사진제공:인천시청)

인천시(시장 유정복)는 미니태양광 보급사업과 관련해 올해는 사업예산을 2억2000만원에서 4억2000만원으로 대폭 확대해 지원한다고 5일 밝혔다.
시는 올해 4억2000만원의 예산을 들여 약 500가구에 미니태양광(200~520W) 설치비를 지원할 계획이며 공동주택 및 단독주택 소유자면 누구나 신청가능하고 예산범위 내에서 선착순으로 마감한다.

신청세대에는 세대당 용량별 설치비(75만~210만원)의 60% 범위 내에서 지원하고 동일단지 기준 동일용량으로 10가구 이상 단체신청시 10% 추가 지원한다.
해당 구(남구, 연수구, 남동구, 부평구, 계양구, 서구)에서 추가지원을 받을 경우 설치비의 최대 90%까지 지원 받을 수 있다.
미니태양광은 아파트 베란다 부착 방식과 단독주택 옥상에 설치할 수 있는 방식 두 가지가 있으며 이사를 하는 경우에도 쉽게 해체와 설치가 가능해 일반 가전제품같이 사용할 수 있다는 점이 큰 특징이다.

미니태양광 설비구성은 태양광 모듈, 거치대, 인버터와 모니터링 장치로 간단히 구성되며 태양광 모듈에서 직류전원을 생산하고 인버터를 통해 교류전원으로 전환시켜 플러그를 가정의 콘센트에 꽂아놓기만 하면 생산한 전력이 자동 상계처리 되는 형식이다.
모니터링 장치에 실시간 전력생산량이 수치로 표시되며 누적량까지 확인할 수가 있다.

300W 미니태양광을 설치 할 경우 날씨(일조량), 설치방위, 음영여부, 관리상황 등 주변 환경에 따라 달라질 수 있지만 한 달에 평균 33㎾h의 전기를 생산해 생산된 전기는 보통 양문형 냉장고(800ℓ) 1대를 사용할 수 있는 양으로 전기요금을 7천원에서 최대 1만5000원까지 절약할 수 있는 이점이 있다.
시 관계자는 “미니태양광 설치시 해로운 전자파 발생여부에 대한 문의전화가 간혹 오는데 정부기관 조사결과 전자파 발생이 일반 가전제품보다 낮은 것으로 나타났으므로 전혀 해롭지 않으며 지난해 사업 종료 후 설치 지원 문의 전화가 많아 시민이 원할 경우 휴대폰 번호를 메모해두었다가 사업시작을 알리는 문자서비스를 시행한다”고 말했다.

박영길 시 에너지정책과장은 “가정 내에서 햇빛에너지를 모아 자급자족하는 미니태양광 보급사업은 생활 밀착형 사업으로써 시민이 큰 비용 부담없이 재생에너지 생산 주체로 참여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또 “햇빛에너지는 깨끗한 청정에너지원으로 더욱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만큼 시민들이 재생에너지를 쉽게 접할 수 있도록 미니태양광 보급 사업을 확대해 나아가겠다”고 덧붙였다.
인천시를 포함한 각 지자체마다 친환경에너지원으로 미니태양광 보급사업에 앞다투어 지원하고 있다.

그러나 대량으로 설치할 때 간과해서는 안되는 사안들이 있다.
태양광사업 전문가에 따르면 태양광발전으로 만들어지는 전기는 바로 사용할 수 있는 전기가 아니고 작은 용량의 직류전기를 모아서 사용할 정도의 전기를 모으는 장치인 접속반이 있는데 여기에 화재위험성이 있으며 직류를 교류전기로 바꿔주는 장치인 인버터와 변압기를 거쳐야 비로서 사용가능한 220V전압이 만들어진다고 한다. 

따라서 태양광 모듈에 여러개의 장치가 붙음으로 인해 사고의 위험성은 높아질 수 밖에 없으며 모듈은 기본적으로 어느 정도의 무게와 면적이 있어 바람의 영향을 많이 받는다. 
설치검사를 제대로 하지 않으면 안전사고의 위험성은 높아질 수밖에 없다. 
그리고 밧데리의 수명이 길지 않은 관계로 세대에서 교체시기를 놓치는 경우가 대부분이라 화재발생의 위험이 상존한다고 한다.

아파트 단지에 대량으로 설치할 경우 화재의 위험은 커질 수밖에 없으며 한 세대의 오류로 인해 단지전체의 전원차단으로 정전이 발생할 수도 있으므로 설치에 신중을 기할 필요성이 있다고 말했다.

 

김진형  kinhng@hanmail.net

<저작권자 © 전국아파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형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