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아파트 커뮤니티
동대문구, 에너지효율화 공사비 융자 지원올해 태양광 미니발전소 지원사업 확대…최고 10억원까지 / 내달 5일부터 에너지 효율화 관련, 공동주택 설명회 실시
서울시 에너지 자립마을로 선정된 동대문구 청량리동 홍부동부센트레빌아파트. 371세대 가운데 350세대에 태양광 미니발전소 설치가 완료됐다. <자료제공: 동대문구 제공>

서울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가 태양광 미니발전소 지원사업 및 에너지효율화 건물을 대상으로 공사비 융자 지원(BPR)을 시행하고 있다고 23일 밝혔다.
구는 올해 1,000가구에 태양광 미니발전소 설치비를 지원할 예정이다. 구의 예산 지원으로 한가구당 10만원 정도의 비용만 부담하면 태양광 260W급 미니발전소를 설치할 수 있다.
미니태양광 발전 시설은 250~ 300W급 설치 기준으로 월 1만원 가량 전기료를 아낄 수 있다. 작은 공간에도 쉽게 설치 할 수 있으며 체계적인 사후관리서비스도 제공한다.

구의 신재생에너지에 대한 관심으로 지난 2014년 67대로 출발해 3여년이 지난 현재 태양광발전소 보급수는 1233대다. 지난해에만 737대를 보급해 2016년보다 270%나 증가하는 등 설치 대수와 보급 확대율은 자치구 상위권을 유지하고 있다.
노후화된 건물, 주택의 에너지 이용 효율을 높이기 위해 ‘건물에너지효율화 융자지원사업(BPR)’도 시행한다.

노후화로 인해 에너지 낭비가 심한 건물의 소유자가 에너지 시설을 개선할 때 공사비에 대해 장기적으로 저금리 특별 융자를 지원하는 것이다.
연 1.45%(고정금리) 이율로 8년 이내 분할 상환하면 된다. 사용 승인일 기준 3년 이상 경과한 건물에 한해 사업금액의 최대 100%까지 최고 10억원의 융자금을 지원받을 수 있다.

구는 3월 5일부터 희망 아파트를 대상으로 공동주택을 직접 방문해 태양광 미니발전소 지원사업 및 건물에너지효율화 융자지원사업에 대한 설명회를 실시한다. 신재생에너지 생산 우수아파트 사례 소개 및 태양광 미니발전소 설치 지원과 효과에 대해 상세히 설명할 예정이다.
동대문구 관계자는 “에너지를 절감하고 원전하나 줄이기를 실천할 수 있는 신재생에너지로의 전환 및 에너지 효율화는 미래 세대를 위해 꼭 수행해야할 과제”라며 “앞으로도 우리 구가 에너지 절약 으뜸구, 신재생에너지 적용 일등구로 발돋움 하는데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가영  sm56tule@naver.com

<저작권자 © 전국아파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가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