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울산 동구, 올해 상반기 음식물쓰레기 감량 우수공동주택 표창
울산 동구청 제공

울산시 동구는 올해 상반기 음식물쓰레기 감량경진대회에서 우수공동주택 9개소를 선정해 지난 23일 표창했다.

시는 이들 단지에 시상금으로 500만원 상당의 음식물쓰레기 납부필증을 지급했다.

이번 음식물쓰레기 감량 경진대회는 지난 4월 1일부터 지난달 30일까지 3개월 동안 진행됐으며, 전년 대비 음식물쓰레기 가구별 감량율과 발생량, 주민참여도를 평가해 9개 아파트를 우수 공동주택으로 선정했다.

그동안 음식물쓰레기 감량 실적만을 평가해 우수 공동주택에게 인센티브를 주는 방식이었지만 올해는 경진대회 참여를 희망하는 아파트를 대상으로 음식물쓰레기 감량률과 발생량 뿐 아니라 캠페인 등과 같은 주민참여 부분을 추가해 평가항목에 포함시켰다.

이번 우수 공동주택에 선정된 아파트를 살펴보면, 150~250가구 부문에서는 최우수상 현대파크아파트·우수상 삼전아이필하모니·장려상 화정현대2차아파트, 251~600가구 부문에서는 최우수상 화정현대3차아파트·우수상 삼안목화아파트·장려상 벽산유토피아아파트가 각각 차지했다. 600가구 이상에서는 최우수상 e편한세상전하아파트·우수상 대송현대1차아파트·장려상 대송현대2차아파트가 수상했다.

구 관계자는 “여름철인 요즘 음식물쓰레기가 급증하고 있는데, 수분제거 등의 작은 실천으로 쓰레기 발생을 크게 줄일 수 있다”며 “앞으로도 음식물쓰레기를 줄이기 위한 다양한 정책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세경 기자  lliii81@naver.com

<저작권자 © 전국아파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세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