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이해찬 대표 “주택공급 늘리고 종부세 강화해야”“부동산 시장 안정화 매우 중요…서울 수도권 아파트 가격 계속 올라”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3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정부가 여러 번 부동산규제정책을 발표했음에도 불구하고 서울 수도권 일부 아파트 가격이 계속 오르고 있다”며 부동산시장 안정을 위해 종합부동산세 강화를 검토하고 주택 공급을 늘려줄 것을 정부에 촉구했다.

이 대표는 “여러 세제나 대책을 강조하겠지만,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공급을 크게 확대하는 것”이라며 “최근 정부가 발표한 세제 검토에 이어 공급 대책을 빠른 시일 내에 제시해 줌으로써 부동산 시장 안정화를 유도하는 게 매우 중요하다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이 대표는 다주택자와 초고가주택 소유자에 대한 종합부동산세 강화를 정부 측에 재차 요구했다. 

이 대표의 요구에 민주당은 즉각 “국토부와 추가 부동산대책을 준비하고 있다”고 답했고, 홍익표 수석대변인은 “수도권 추가 30만 가구 공급 계획을 국토부와 적극 협의하고 있다”면서 “가급적 추석 전에 대책을 발표하겠다”고 말했다. 

종부세 강화를 주장했던 이해찬 대표가 공급 확대를 주장한 것은 수요 억제에만 주력하다 실패한 노무현 정부의 부동산 정책을 되풀이하지 않겠다는 뜻으로 풀이된다. 

박효정 기자  cammeray@hanmail.net

<저작권자 © 전국아파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효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