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경남, 60세 이상 평생교육 공모사업 기관 선정5월부터 취창업 교육 추진

경상남도는 9일 보건복지부에서 주관하는 60세 이상 인구의 적극적인 사회활동지원 사업인 ‘2019년도 60+교육센터 공모사업’의 수행기관으로 선정됐다.

이번 공모사업 선정에 따라 도에서는 국비 4,500만 원을 확보했으며, 경상남도 평생교육진흥원을 통해 5월부터 취·창업 교육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교육은 총 8개 과정으로 60세 이상 210명을 대상으로 실시하며, 자격형 교육 6개 과정과 사회활동형 교육 2개 과정으로 진행된다.

자격형 교육은 ‘학교안전교육지도사과정’, ‘이야기어르신지도사과정’, ‘전래놀이지도사과정’, ‘풍선실용공예자격과정’, ‘치매예방지도사과정’, ‘쌀로 만드는 떡케익요리사과정’이 있으며, 자격증 취득 후 유치원, 지역아동센터 등에서 재능기부 및 강사로서 사회 환원 활동이 가능하다.

사회활동형 교육에는 ‘찾아가는 수요맞춤형과정’과 ‘시니어역량강화과정’이 있으며, 교육을 통해 노인들의 평생학습 참여 기회를 확대하고, 취업 이후 역량강화 교육을 제공한다.

차석호 경상남도 교육정책과장은 “60+교육센터 사업은 경남 성인문해교육사업과 함께 상대적으로 경제·사회활동 기회가 적은 60세 이상 도민들에게 평생교육 기회를 제공하고, 삶의 경험을 최대한 활용해 사회로 환원할 수 있는 매우 좋은 기회”라며 “앞으로도 도 차원에서 생애주기 맞춤형 평생교육사업을 적극 발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신설아 기자  ss1814@hanmail.net

<저작권자 © 전국아파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설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