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3월 취업자 25만 명↑, 3월 기준 역대최고

지난달 취업자가 25만 명 늘어나며 두 달 연속 20만 명대를 기록했다. 고용률은 60.4%를 기록해 1982년 7월 월간 통계가 작성된 이후 3월 기준으로 가장 높았다.

10일 통계청이 발표한 ‘3월 고용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취업자 수는 2680만5000명으로 전년 동월대비 25만 명 증가했다.

산업별로는 보건업 및 사회복지서비스업(17만2000명, 8.6%), 전문·과학 및 기술서비스업(8만3000명, 7.7%), 농림어업(7만9000명, 6.6%) 등에서 늘어났다. 반면 제조업(-10만8000명, -2.4%), 사업시설관리·사업지원 및 임대서비스업(-4만2000명, -3.1%), 금융 및 보험업(-3만7000명, -4.5%) 등에서는 감소했다.

종사자별로는 임금근로자 중 상용근로자가 42만3000명 증가했으나, 임시근로자는 11만4000명, 일용근로자는 2만9000명으로 각각 줄었다. 비임금근로자 중 고용원이 없는 자영업자는 5만9000명 늘었으나 고용원이 있는 자영업자는 7만 명, 무급가족종사자는 1만8000명 각각 감소했다. 

연령별 취업자를 보면 60세 이상에서 34만6000명, 50대에서 11만1000명, 20대에서 5만2000명 각각 증가했으나, 40대에서 16만8000명, 30대에서 8만2000명 줄어들었다. 고용률은 40대에서 전년동월대비 하락했으나 60세 이상, 50대, 20대에서 상승했다. 

성별로 보면 남자는 40대, 50대, 30대에서 하락했으나 여자는 50대, 60세 이상, 30대에서 상승했다. 청년층(15∼29세) 취업자는 전년동월대비 4만3000명 증가했고 고용률은 0.9%p 상승했다. 실업자는 119만7000명으로 전년동월대비 6만명(-4.8%) 감소했고, 실업률은 4.3%로 전년동월대비 0.2%p 하락했다. 비경제활동인구는 1640만8000명으로 전년동월대비 11만9000명 (0.7%) 늘어났다. 

정동욱 통계청 고용통계과장은 “고용률이 40대를 제외한 모든 연령에서 상승해 고용 상황이 개선됐다”며 “제조업과 도소매업은 점차 감소폭이 줄어들고 있어 조만간 상황이 개선될 것”이라고 말했다.

고유 기자  kimss7890@hanmail.net

<저작권자 © 전국아파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