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경기도시공사, 광교 경기 행복주택 점검 나서
이헌욱 경기도시공사 사장(오른쪽)이 수원광교 경기행복주택을 방문해 주민 커뮤니티 시설 등을 점검하고 있다. / 경기도시공사 제공

경기도시공사는 수원광교 경기행복주택을 방문해 공동육아나눔터 등 단지 내 커뮤니티 시설 10여개를 점검했다고 23일 밝혔다.

지난해 4월 입주를 시작한 수원광교 경기행복주택은 기존 임대주택과 달리 오픈키친, 공동육아나눔터, 실내 어린이놀이터 등 10여개의 커뮤니티 공간이 마련돼 있다.

또, 심리상담, 요리·공방, 창업지원 등을 지원하는 3개의 사회적 기업이 입점해 지역주민과 입주민이 함께 이용할 수 있는 공동체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이헌욱 경기도시공사 사장은 “건물 내 자투리 공간들을 활용해 다양한 커뮤니티 공간배치는 이미 국토부와 LH 등에서 벤치마킹 할 정도로 우수한 사례로 평가 받고 있다”며, “꾸준한 유지관리와 공유공간의 적극적인 활용을 위해 시설에 애착을 갖고 운영하는 지역 활동가들을 육성하는 방안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김지원 기자  dswldnjs@naver.com

<저작권자 © 전국아파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