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SH공사, 극초미세먼지 걸러내는 아파트 공급2020년 준공예정 단지부터 단계적 적용
향후 미세먼지 없는 공기청정 아파트에 설치될 월패드(예시도) / 서울시청 제공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가 7일 ‘극초미세먼지’까지 제거하는 환기시스템을 도입한 ‘공기청정 아파트’를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기존 환기설비가 단순히 건축물의 설비기준 등에 맞춰 이산화탄소, 휘발성 유기화합물, 포름알데히드 등 인체에 유해한 물질을 제거했다면, 이번에 SH공사가 제공하는 환기시스템은 0.3㎛ 크기의 극초미세먼지를 99.95%까지 제거할 수 있는 H13등급 고성능 헤파필터를 적용해 극초미세먼지까지 제거한다.

이 고성능 필터를 이용해 공기를 정화하면 직경 10㎛이하인 미세먼지 PM 10은 물론 그보다 미세한 PM 2.5와, 직경 0.3㎛ 정도의 극초미세먼지까지 제거할 수 있다. 또한 환기시스템과 세대 홈네트워크 시스템(월패드)을 연동시켜 외부에서 아파트 실내 이산화탄소와 미세먼지를 감지, 모바일 기기로 실내공기를 정화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구축할 계획이다.

SH공사는 이 청정 환기시스템을 2020년 준공 예정인 고덕강일지구 8개 단지와 앞으로 설계되는 단지에 도입할 예정이다.

김세용 SH공사 사장은 “SH공사는 점차 심각해지는 미세먼지를 줄이기 위해 다양하고 지속적인 미세먼지 대책을 추진하고 있으며 이번 공기청정 아파트도 이 같은 대책의 하나”라고 밝혔다.

신설아 기자  ss1814@hanmail.net

<저작권자 © 전국아파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설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