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인천 미추홀구, ‘공동주택 입주자 대표회의 교육’ 열려운영의 투명성 확보하고 쾌적한 주거환경 강조

인천 미추홀구는 10일 구청 대회의실에서 ‘공동주택 입주자 대표회의 구성 운영 및 방범 교육’을 실시했다.

이날 교육에는 의무관리대상 70개 단지 공동주택 입주자 대표회의 구성원과 방범책임자 등 370여 명이 참석했다.

교육은 LH 중앙공동주택관리지원센터 주관으로, 전문기관의 축적된 경험을 바탕으로 입주자 대표회의의 공정하고 투명한 공동주택 관리 능력 향상에 기여하고자 진행됐다.

주요 내용은 △공동주택 범죄 예방 및 대응 △사업자 선정 및 장기수선계획 수립·조정에 관한 사항 △입주자 대표회의 운영 및 윤리 등이다.

특히, 사업자 선정과 장기수선계획 수립·조정에 대해 현장경험 및 실제 사례 등 공동주택 운영에 필요한 실질적인 강의를 진행해, 공동주택 관리능력 향상에 기여했다.

구 관계자는 “공동주택 관리의 갈등과 분쟁이 점점 부각되는 시점에서 입주자 대표회의의 역할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앞으로도 공동주택 운영의 투명성 확보와 쾌적한 주거환경이 조성될 수 있도록 행정지원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고유 기자  kimss7890@hanmail.net

<저작권자 © 전국아파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