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평택시 “공동주택 공동체 활성화로 주민 갈등 없앨 것”
평택시는 9일 남부문화예술회관 소공연장에서 '평택시 공동주택 활성화 포럼'을 개최했다.

평택시는 9일 남부문화예술회관 소공연장에서 공동주택 입주민 간 다양한 갈등을 완화하고 소통문화를 만들기 위해 ‘평택시 공동주택 공동체 활성화 포럼’을 개최했다.

이날 포럼에서는 공동주택 입주자대표회의, 관리주체 및 부녀회, 자생단체 회원과 커뮤니티 활동 전문가 등 주요 내빈을 비롯해 관계자 300여 명이 참석했다.

주요 주제는 △입주민의 공동체 의식강화 필요성 △공동주택 공동체 활동의 장애요인 분석 △지속가능한 공동체 체계 마련 등이었다.

권영화 평택시의회 의장은 “공동주택의 공동체가 활성화되면 주민간의 갈등이 줄고 살기 좋은 아파트 문화가 형성될 것”이라며 “집행부의 좋은 정책방향에 대해 의회에서도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정장선 평택시장은 “평택시는 시민의 60%이상이 공동주택에 거주하고 있고 지속적으로 공동주택이 건립되고 있어 공동주택 관리가 시행정의 중요한 부분”이라며 “오늘 포럼이 평택시 공동주택 공동체 활성화에 출발점이 될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평택시는 신규 아파트를 대상으로 공동주택 관리의 이해를 돕고 갈등예방과 공동체 구성을 위해 6월부터 ‘찾아가는 아파트 주민교육’을 실시하고, 공동체 활성화사업 지원 등 공동주택관리 분야에서도 다양한 정책을 펼칠 예정이다.

김지원 기자  dswldnjs@naver.com

<저작권자 © 전국아파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