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보
LH, 검단신도시 역세권 상업용지 공급한다

LH는 검단신도시 내 상업용지 19필지를 경쟁입찰 방식으로 공급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에 공급하는 필지는 검단신도시 1단계 사업구역에 위치한 상업용지 C5, C6, C8블록 내 19개로, 2024년 개통예정인 인천지하철 1호선 연장선 101역사를 둘러싸고 있는 초역세권 필지다.

필지 당 면적은 796∼2,551㎡이고 공급예정금액은 3.3㎡당 평균 1,313만원 수준으로, 구도심 및 인근 개발지구의 동일용도 토지대비 저렴한 편이다. 허용용도는 근린생활·판매·업무·문화·교육 등이다.

총 3만 3천세대가 계획돼 있는 인천검단신도시 1단계 구역은 작년 10월부터 아파트 분양을 시작해 2021년 6월부터 본격적인 입주가 시작될 예정으로, 해당 필지는 향후 약 3만세대 이상의 풍부한 배후수요를 갖추게 될 전망이다. 또한 검단신도시에서 공동주택용지를 제외하고 최초로 일반에 공급되는 용지로, 기존 구도심의 상권을 흡수해 공급 전부터 많은 실수요자들의 문의가 이어지는 등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특히 공급필지 인근에 문화·상업·업무시설이 복합적으로 조성돼, 부동산 업계에서는 이 지역이 향후 검단신도시의 중심 상업지로 성장할 것으로 보고 있다.

대금납부조건은 3년 분할납부 방식으로, 계약체결 시 계약금 10%를 납부한 후 중도금 및 잔금 90%는 계약체결일로부터 3년간 매 6개월 단위 6회 균등분할 납부하면 된다. 현행 할부이자율은 연 3.5%이며, 납부약정일보다 선납할 경우 선납할인(현재연2.5%)도 가능하다.

공급일정은 6월 3일 입찰신청 후 4일 개찰, 24~25일 계약체결 순으로 진행된다. 기타 공급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LH청약센터(pply.lh.or.kr)에 게시된 공고를 참고하거나 LH인천지역본부 검단사업단으로 문의하면 된다.

고유 기자  kimss7890@hanmail.net

<저작권자 © 전국아파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