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보
LH, ‘찾아가는 서비스’주거복지제도 홍보 나선다중위소득 44%이하 가구에 임차료·주택개보수 지원
LH주거급여 전담직원들이 청주시 소재의 한 경로당을 방문해 주거급여제도를 설명하고 있다 / LH제공

LH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일반 국민들에게 주거급여제도를 적극 알리기 위해 ‘찾아가는 서비스’를 시행하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주거급여제도는 소득인정액이 중위소득 44% 이하(4인가구 기준 약 203만원)인 임차 및 자가 가구의 주거안정을 위해 주거비를 지원하는 정책이다.

지원 대상에 해당하는 전월세 임차가구의 경우 지역별, 가구원수별 기준임대료를 상한으로 수급자의 실제임차료를 지원하며, 주택 소유 및 거주하는 자가가구에는 주택 노후도 등을 감안해 주택개보수를 지원한다.

특히, 작년 10월 주거급여 부양의무자 기준이 전면 폐지됨에 따라 자격기준이 대폭 완화돼, 그동안 복지사각지대에 놓였던 많은 저소득층이 주거급여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됐다.

LH는 한 달간 대국민 야외 홍보용 부스 및 상담창구를 마련해 주거급여제도를 적극 홍보할 방침이다. 이에 따라 지자체 및 사회복지기관에서 개최하는 다양한 지역행사장을 비롯해 전국 각지의 여관, 고시원 등을 전담직원들이 직접 방문해 홍보활동 및 현장상담을 진행할 예정이다.

자격기준 등 기타 자세한 사항은 주거급여콜센터(1600-0777)로 문의하면 되고, 주거급여 신청은 가까운 읍면동 주민센터 방문접수 및 복지로 홈페이지(bokjiro.go.kr)를 통한 온라인접수가 가능하다.

박효정 기자  cammeray@hanmail.net

<저작권자 © 전국아파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효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