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세종서 24일 역대 최대 ‘3천256가구’ 동시분양LH와 민간 건설사가 공동 분양하는 민간참여 형태

세종시에서 이달말 역대 최대의 동시분양 물량이 쏟아진다.

15일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 주택업계에 따르면 오는 24일 세종시 4-2 생활권의 3개 아파트 단지, 5개 사업장에서 총 3천256가구가 동시에 분양된다. 이는 세종시가 출범한 2012년 2천300여가구가 동시 분양된 이후 두 번째로 진행되는 동시 분양으로, 역대 최대 물량이다.

단지별로 △금호건설·신동아건설 컨소시엄 ‘세종 어울림 파밀리에 센트럴’(M1·M4블록) 1천210가구 △한신공영·금성백조주택 컨소시엄 ‘세종 더휴 예미지(L1·L2블록)’ 846가구 △GS건설·대림산업 컨소시엄 ‘세종자이 e편한세상(L4블록)’ 1천200가구다.

애초 8개사가 참여해 4천 가구가 넘는 물량이 동시 분양될 것으로 전망됐으나 일부 업체의 사업 일정이 내달로 미뤄지면서 분양물량이 당초 계획보다 817가구 감소했다.

세종 4-2 생활권은 행정중심복합도시(행복도시)의 6개 구역 가운데 대학·연구 분야 핵심거점으로 특화한 곳이다. LH와 민간 건설사가 공동으로 분양하는 민간참여 공공분양 형태로 올해 처음 아파트를 공급한다.

약 200여 개의 기업이 입주 예정인 ‘세종테크밸리’를 비롯해 2023년 준공 예정인 ‘공동캠퍼스’(약 60만㎡규모) 등이 들어선다. 공동캠퍼스에는 한국과학기술원(KAIST), 충남대 등이 입주를 확정했다.

권강수 한국창업부동산정보원 이사는 “세종4-2생활권의 첫 분양이자 당첨자 발표일이 같아 중복청약이 불가능하기 때문에 인기 단지에 청약 쏠림 현상이 심화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신설아 기자  ss1814@hanmail.net

<저작권자 © 전국아파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설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