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9억 초과 다주택 소유자 ‘연금형 희망나눔 주택’ 신청 가능

9억원 초과 주택이나 여러 채의 주택을 소유한 사람도 ‘연금형 희망나눔 주택’ 제도를 이용할 수 있게 된다.

지난 11일 국토교통부는 ‘기존주택 매입임대주택 업무처리지침’ 개정안을 10일 행정 예고했다고 밝혔다.

개정안은 ‘연금형 희망나눔 주택’ 신청 대상 조건 중 보유 주택의 감정평가금액 ‘9억 원 이하’ 항목과 ‘1주택자’ 항목을 모두 삭제했다. 또 
‘부부 중 적어도 한 명이 만 65세 이상’인 연령 제한도 ‘만 60세 이상’으로 완화했다.

연금형 희망나눔 주택제도는 LH 한국토지주택공사 등 공공주택사업자에 주택을 매각하고 임대주택에 입주하는 대신 연금을 지급받는 방식이다.

국토부는 이 사업으로 주택 100채 이상을 매입해 해당 부지에 임대주택 1000채를 공급할 예정이었다. 하지만 지난해 10월 말부터 접수를 시작한 이후 실제 이용 사례는 2건에 불과해 관련 지침을 완화하기로 결정했다.

고유 기자  kimss7890@hanmail.net

<저작권자 © 전국아파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