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엄마부대 주옥순 대표 “아베 수상님에 사죄” 발언 논란

일본의 ‘경제 보복’ 조처로 일본 제품 불매 운동이 이어지는 가운데 이른바 ‘보수 성향’ 단체 대표가 아베 신조(安倍晋三) 총리를 향해 사과 발언을 한 사실이 알려져 논란이 일고 있다. 

6일 유튜브 채널 ‘엄마방송’에 올린 영상을 보면 엄마부대봉사단(이하 엄마부대)의 주옥순(66) 대표와 회원 10여명은 지난 1일 서울 종로구 옛 일본대사관 앞에서 한·일 관계 회복을 위한 기자회견을 열었다.

기자회견에서 이들은 ‘문재인 정권은 일본 정부에 사과하라’, ‘반일 감정 조장은 대한민국 공산화 전략이다’, ‘반일 감정을 조장한 문재인을 탄핵하라’고 외치며 한일 갈등 국면에 대한 정부 대응을 비난했다.

주 대표는 이 자리에서 “아베 수상님, (한국의) 지도자가 무력해서, 무지해서 한일 관계의 모든 것을 파괴한 것에 대해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진심으로 사죄드린다”고 말했다.

주 대표는 “우리 국민들은 정말 좋은 이웃이 되기를 원하고 있다”면서 “과거는 과거이고 현재에서 미래로 가야 한다. 과거에 매여 있는 지금의 종속·이념적 사고를 가진 주사파 정권은 국민이 인정하지 않고 있다”고 주장했다. 

고유 기자  kimss7890@hanmail.net

<저작권자 © 전국아파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