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청신호 주택 등 행복주택 868세대 공급주변시세의 60~80%, 보증금 최대 6,240만 원
청신호주택인 ‘정릉 하늘마루’ 조감도 / 서울시 제공

청년 및 신혼부부 등의 주거안정을 위한 행복주택 868세대가 서울에 들어선다.

서울주택도시공사(SH)는 잠실올림픽공원아이파크(풍납우성), 롯데캐슬베네루체(고덕7), 사가정센트럴아이파크(면목3) 등 총 10개 지구 행복주택 868세대를 모집 공고했다고 최근 밝혔다.

행복주택은 청년·신혼부부 등 젊은 계층의 주거비 부담 완화를 위해 주변 시세의 60~80%의 금액으로 저렴하게 공급하는 공공임대방식이다.

이번에 신규 공급되는 행복주택 868세대 중 59㎡형이 총 76%로 가장 많다. 또한 전체 공급물량의 71%에 달하는 621세대가 신혼부부에게 공급되고, 사회초년생 등 청년과 대학생에게 68세대와 40세대가, 고령자와 주거급여수급자에게 121세대와 18세대가 각각 공급된다.

공급지역별 세대수는 고덕센트럴아이파크(96세대)와 롯데캐슬베네루체(97세대)가 포함된 강동구가 193세대로 가장 많으며, 성북구(166세대)와 중랑구(163세대)가 뒤를 이었다. 

신규로 건축되는 이번 행복주택 물량은 공사가 직접 건설한 ‘정릉 하늘마루’를 제외하면 모두 서울시가 재건축‧재개발 매입했다.

모집공고에 포함된 ‘정릉 하늘마루’는 노후주택이던 정릉스카이 부지에 지어진 청신호 1호 주택으로, 총 166세대 중 청년과 신혼부부에게 각각 68호와 25호가 공급된다. 공동육아방, 공동 창고, 코인세탁실 등 입주자 편의시설도 마련된다.

임대조건은 ‘정릉 하늘마루’ 기준 임대보증금이 2,820만 원에서 6,240만 원까지, 월 임대료가 11만 원에서 24만5천원까지 책정됐다.

청약신청은 이달 14일부터 16일까지 SH 홈페이지(i-sh.co.kr)를 통해 인터넷 또는 모바일로 접수할 수 있다. 다만, 고령자나 장애인에 한해 같은 기간 동안 공사 별관 2층에서 방문접수도 진행된다.

신청자격 및 단지배치도 등 기타 세부 사항은 SH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효정 기자  cammeray@hanmail.net

<저작권자 © 전국아파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효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