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보
LH, 한계차주 주거지원아파트 매입

LH(한국토지주택공사)는 주택담보대출 원리금 상환에 어려움을 겪는 주택 소유자(이하 한계차주)의 주거불안정 해소를 위한 주택매입임대사업을 시행한다고 7일 밝혔다.

‘한계차주 지원 주택매입임대사업’은 주택도시기금이 전액 출자한 국민희망임대리츠가 한계차주의 거주주택을 매입한 뒤 한계차주에게 다시 임대하는 방식이다.

한계차주는 주택 매각대금으로 대출금을 상환한 후 주변 시세수준의 보증부 월세 형태로 기존주택에 5년 간 거주할 수 있다. 이후 해당 주택을 다시 매입할 수 있는 우선권을 부여받는다.

LH는 리츠의 자산관리회사(AMC)로서 주택매입, 임대운영, 청산업무를 담당하고, 전국소재 아파트 500가구를 매입해 가계부채 조정 및 한계차주의 주거안정을 지원한다.

주택매입 신청은 월평균소득이 도시근로자 가구당 월평균소득의 120% 이하인 가구 중 공시가격 5억, 국민주택 규모(전용면적 85㎡)이하의 1주택을 소유한 실거주 세대만 가능하다. 85㎡를 초과하는 주택 소유자나 고가주택, 고소득자, 다주택자, 실거주하지 않는 1주택자는 매입 대상에서 제외된다.

주택매입 가격은 매도희망가격과 감정평가금액 중 낮은 금액으로 하되, 역경매방식을 도입해 접수된 주택 중 감정평가금액 대비 매도희망 가격이 낮은 순으로 매입토록 한다. 단 매도희망가격이 감정평가금액의 90% 이하일 경우 감정평가금액의 90%로 매입한다.

신청은 LH청약센터 공고문에 첨부된 신청서를 작성해 아파트 소재 지역의 LH 관할 지역본부에 방문 또는 등기우편으로 접수하면 되고, 기타 자세한 사항은 LH청약센터(apply.lh.or.kr) 또는 LH콜센터(1600-1004)로 문의 가능하다.

고유 기자  kimss7890@hanmail.net

<저작권자 © 전국아파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