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광주 서구, 지난해보다 음식물쓰레기 703톤 감량했다화정 럭키염주아파트 외 5곳 감량우수 단지로 선정
수수료 감면 등 인센티브 제공

광주 서구가 올해 음식물쓰레기 감량 실적이 우수한 공동주택 7개소를 선정했다고 3일 밝혔다.

100세대 이상 공동주택 157개 단지를 대상으로 실시된 평가는, 400세대를 기준으로 2개 그룹별로 구분해 1월부터 10월까지 전년도 동기간 대비 감량률이 높은 순으로 이뤄졌다.

평가 결과, 400세대 미만 공동주택에서는 △최우수 화정동 럭키염주아파트 △우수 금호동 우미호반아파트 △장려 금호동 명지아파트가, 400세대 이상 공동주택 에서는 △최우수 금호동 호반리젠시빌2차 △우수 금호동 대주파크빌 △장려 동천동 동천마을6단지가 선정됐다.

구는 선정된 공동주택 6곳을 대상으로 이달 중 시상식을 진행하고, 1개월분의 음식물쓰레기 처리 수수료 차등 감면과 음식물쓰레기 전용 수거용기(개소별 5개)를 지원할 계획이다.

또, 순위에는 오르지 못했지만 감량률을 30%이상 달성한 양동 금호2차아파트도 수수료를 30% 감면할 예정이다.

구는 이번 사업을 통해 전년도 대비 703톤의 감량효과가 나타났으며, 공공처리비 기준 3천 2백만원을 절감하는 성과를 거두었다고 밝혔다.

구 관계자는 “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유도하기 위해 다양한 감량정책을 펼치고 있다”면서 “특히 음식물쓰레기 감량을 위한 무선인식(RFID)기반 세대별 종량제 시행에 공동주택으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박효정 기자  cammeray@hanmail.net

<저작권자 © 전국아파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효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