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2~4월 아파트 8만 3500여 세대 입주85㎡ 이하 중소형주택이 전체의 93.1%
국토교통부 제공

2월에서 4월까지 전국에서 8만 3527세대의 아파트가 새로 입주를 시작한다.
국토교통부는 23일 “수도권 4만 5984세대와 지방 3만 7543세대가 2~4월에 새로 입주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지난 5년 평균인 8만 1000세대 대비 2.8% 증가한 수치다.
1만 4673세대가 새로 입주하는 서울은 지난 5년 평균 입주율 대비 107.7%, 전년 동기 대비 19.7%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
서울은 2월 강동구 고덕 4057세대, 3월 양천구 신월 3045세대, 서초구 잠원 757세대가 들어설 예정이다.
수도권 입주는 2월 경기 안산시 상록 3728세대와 3월 하남시 감일 1930세대, 4월 과천시 중앙 1571세대, 부천시 괴안 921세대 순으로 진행된다.
지방 입주 일정은 2월 전북 완주 삼봉 1092세대, 부산 사직 914세대, 3월 광주 우산 1660세대, 부산 진구 1520세대, 4월 충남 천안시 두정 2586세대, 부산 일광 1354세대 등이다.
규모별로는 85㎡ 이하 중소형주택이 전체의 93.1%를 차지했다.
60㎡ 이하가 3만 774세대, 60~85㎡가 4만 6955세대, 85㎡ 초과가 5798세대로, 중소형 주택의 입주 물량이 많은 것으로 조사된 것이다.
사업 주체별로는 민간이 6만 7186세대, 공공이 1만 6341세대인 것으로 나타났다.

박효정 기자  cammeray@hanmail.net

<저작권자 © 전국아파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효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