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의왕시, 아파트 거주 위기가구 돕는다일제조사 실시…맞춤형 복지서비스 지원

의왕시는 연중 복지사각지대 상시 발굴체계를 운영함에도 경제적 어려움으로 추정되는 사건이 지속적으로 발생함에 따라, 이달 말까지 아파트 거주 위기가구 일제조사를 실시한다고 최근 밝혔다.

조사대상은 △최근 1년간 3개월 이상 관리비 또는 임대료 체납세대 △가스‧수도‧전기 사용량이 거의 없거나 검침 결과가 제로(0)인 세대 △일제조사 기간 중 이웃주민 및 관리사무소 직원이 위기가구로 제보한 세대 등이다.

이번 조사는 동 주민센터 복지팀, 통장, 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시 무한돌봄센터, 아파트 관리사무소 등과 함께 민‧관 협력으로 진행된다.

발굴된 위기가구에는 기초생활수급, 긴급지원, 후원연계 등 공공‧민간의 복지서비스가 적극 연계될 수 있도록 시가 지원한다. 복합적 문제를 가지고 있는 가구는 통합사례관리 대상자로 선정돼 맞춤형 통합서비스도 제공된다.

김상돈 의왕시장은 “복지사각지대를 집중 발굴해 우리 이웃들이 더 이상 안타까운 선택을 하는 일이 없도록 실질적인 복지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김지원 기자  dswldnjs@naver.com

<저작권자 © 전국아파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