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3월 수도권 아파트입주 전년比 절반

수도권 전체 47%감소, 경기 65% 급감
당분간 수도권 전세 시장 오름세 유지

경기도 아파트 전경 / 전국아파트신문 DB

다음 달 수도권 아파트 입주 물량이 대폭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4일 부동산정보서비스업체 직방(대표 안성우)에 따르면 내달 전국 아파트 입주 물량은 총 1만9천446가구로, 지난해 3월 대비 28% 감소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이중 수도권의 감소 폭이 두드러진다. 3월 수도권 아파트 입주물량은 총 9,386세대로 전년 동월 대비 47% 감소하는 것으로 조사됐고 경기 지역은 총 5,236세대로 지난 해 같은 기간에 비해 65% 줄었다.

경기지역의 입주형태도 달라졌다. 지난해까지 용인, 동탄 등 경기 남부권 중심으로 대규모 단지들이 입주했지만, 올해는 대부분 중소형 규모 단지 위주로 입주가 진행될 예정이다. 이에 따라 전세시장 또한 입주 물량 감소와 청약 대기수요의 유입이 맞물리면서 당분간 전세시장이 오름세로 유지될 것으로 예상된다.  
직방은 "청약 대기 수요자들의 전세 시장 유입, 대입 정시 확대 등으로 수도권 전세 수요가 꾸준한 가운데, 올해 상반기까지는 새 아파트 입주 소식이 많지 않다" 며 "당분간 수도권 전세 시장은 오름세를 유지할 가능성이 커 보인다"고 말했다.
반면, 지방의 경우 당분간 입주 물량 공급이 순조로울 것으로 보이면서 비교적 안정적인 시장 흐름을 이어갈 전망이라고 직방은 설명했다.
내달 수도권은 총 14개 단지(서울 3개 단지, 경기 11개 단지)가 입주를 앞두고 있으며 지방은 대구, 광주, 충북 등 19개 단지가 입주 예정이다.
주요 입주 예정 단지로는 △목동센트럴아이파크위브(3천45가구) △김포한강금호어울림1·2단지(873가구) △동천더샵이스트포레(980가구) △포레나부산초읍(1천113가구) △대구연경금석백조예미지(711가구) △중흥S클래스센트럴(1천660가구) 등이 있다.

고유 기자  kimss7890@hanmail.net

<저작권자 © 전국아파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