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아파트너, 대구지역 아파트 경비원 마스크 구입비 1,150만 원 기부

아파트너 전 직원 참여 기부로 의미 더해…전사적인 기부 활동 돋보여
디지털 플랫폼 역량 활용, 바이러스 확산 방지 동참할 것

아파트너 제공

아파트 주거 생활 플랫폼 ‘아파트너’가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 지역 아파트 경비원들을 대상으로 마스크 구입 지원금 1150만원을 기부했다고 3일 밝혔다.
최근 코로나19의 지역사회 전파가 전국적으로 확대되며 시민들의 불안감이 가중되는 가운데, 입주민과의 면대면 소통이 잦은 아파트 경비원들이 마스크 수급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에 아파트너는 마스크를 착용하지 못해 감염 위험에 노출된 아파트 경비원의 안전과 더불어, 입주민의 우려를 불식시키는데 작은 도움이 되고자 이번 지원금 기부를 결정했다. 

기부금은 지난 28일 대한적십자사 대구지사를 통해 전달, 코로나19 피해가 가장 심각한 대구 지역을 우선적으로 지원하도록 했다. 특히 이번 기부는 단순히 기업 차원으로만 조성된 기금이 아닌, 아파트너 임직원들이 십시일반으로 참여한 모금이 더해진 형태로 진행되어 더욱 그 의미가 깊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아파트너 권해석 대표이사는 “코로나19 바이러스의 지역 내 빠른 확산세에도 쉬지 못하고 일하실 대구 지역의 아파트 경비원을 비롯해 누구보다 가슴 졸이고 있을 아파트 입주민에게 조금이나마 위로를 전하고자 이번 기부를 진행하게 됐다”며 “금번 코로나19 사태가 속히 잦아들어 대구시를 비롯한 온 국민의 삶이 건강하고 밝은 일상으로 회복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권대표는 또 “향후에도 아파트 주거 생활과 연계된 편의, 소통 서비스 대다수를 비대면으로 전환할 수 있는 디지털 플랫폼 역량을 십분 활용,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 노력에 적극 동참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아파트너는 아파트 생활에서 필요한 편의 기능 및 혜택을 제공하는 아파트앱 서비스로 국내 아파트앱 시장 점유율 1위(아파트 계약 단지수 기준) 브랜드다.

입주민 대상 커뮤니티 시설 예약, 관리비조회, 하자보수 신청, 소통 게시판 등은 물론 아파트 관리사무소의 업무 경감을 위한 전자 투표, 차량 입출입 통제, 실시간 공지사항 알림 서비스 등 스마트한 아파트 생활을 위한 통합 서비스를 제공한다. 

고유 기자  kimss7890@hanmail.net

<저작권자 © 전국아파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