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논산시, 내동모닝빌2차 금연아파트로 지정3개월 계도기간 후 흡연 적발시 과태료 부과
내동모닝빌2차 아파트 금연 현판 / 논산시 제공

논산시는 내동모닝빌2차아파트를 공동주택 금연구역 제3호로 지정했다고 16일 밝혔다.

지난 2016년 국민건강증진법이 개정됨에 따라 공동주택 거주세대 중 과반수 이상이 금연구역 지정을 신청하면, 복도·계단·엘리베이터 및 지하 주차장 4곳 또는 일부를 공동주택 금연구역으로 지정할 수 있다.

금연아파트로 지정될 경우 아파트 입구에 ‘금연아파트’ 현판이 부착되며, 지하주차장 및 현관 입구 등에도 금연구역 안내표지판이 마련된다.

이번 내동모닝빌2차아파트의 금연구역 지정은 입주민들의 자발적인 신청에 의해 이뤄졌다.

시는 금연아파트를 시민에게 홍보하기 위해 금연구역 지정안내 현수막을 부착하는 것은 물론, 아파트 게시판과 시 홈페이지에 지정 공고문을 게시할 예정이다. 3개월 간 금연구역에 대한 홍보 및 계도기간을 거친 후 흡연 적발시 5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보건소 관계자는 “최근 공동주택 내 흡연문제로 인해 이웃 간 분쟁이 발생하는 등 간접흡연 피해가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고 있다”면서 “앞으로 더 많은 금연아파트 지정으로 지역 전체에 금연분위기가 확산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효정 기자  cammeray@hanmail.net

<저작권자 © 전국아파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효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